“18살 연하 남편 진화, 남자와 키스…” 함소원, 입 열었다

입력 2024 02 13 06:17|업데이트 2024 02 13 09:29
함소원 인스타그램
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49)이 중국인 남편 진화(31)의 소문에 대해 해명했다.

함소원은 12일 SNS를 통해 “지금 인스타로 또 중국 계정 틱톡으로 질문 주시는 것에 답변드립니다”라며 “자세히 보면 많이 비슷합니다. 하지만 진화씨 얼굴은 제가 잘 압니다. 여러분도 잘 봐주시고 확인해주세요. 사진상 키스하고 있는 분은 진화씨가 아님을 알려드립니다”라고 적었다.

함소원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남성으로 보이는 두 사람이 스킨십을 하고 있다. 길거리에서 볼 뽀뽀도 했다.

그러면서 남편 진화와 한 연예인의 사진을 교차로 편집해 “진화씨 아님. A씨”라고 알렸다.

함소원 부부는 TV조선 ‘아내의 맛’에 출연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하지만 함소원이 한 매체의 기자에게 소리치는 영상이 공개되고 예능 역시 대본대로 하는 거라는 의혹이 제기되면서 방송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