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남석훈, 美하와이서 사망 ‘뒤늦게 알려져’

입력 2024 05 13 22:34|업데이트 2024 05 13 22:34
배우 겸 가수 남석훈의 별세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생전 방송 캡처
배우 겸 가수 남석훈의 별세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생전 방송 캡처
배우 겸 가수 남석훈의 별세 소식이 뒤늦게 알려졌다.

13일 배우 한지일에 따르면 남석훈이 지난 7일 미국 하와이에서 85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평안남도 평양 출신인 고인은 19060~70년대 배우이자 가수, 영화감독으로 활발하게 활동했다. 로큰롤 가수로 활동하며 ‘한국의 엘비스 프레슬리’로도 불렸다.

고인은 1958년 가수로 데뷔했으며 1962년 임권택 감독의 영화 ‘두만강아 잘 있거라’의 단역으로 배우로 데뷔했다. 또 ‘우중화’, ‘악명’에도 출연했으며, 각 작품의 각본가와 감독으로 참여하기도 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