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불륜남 김덕현 “아내 35명, 바람 피운 여자 27명”

입력 2024 02 26 10:06|업데이트 2024 02 26 10:06
KBS 1TV ‘아침마당’ 캡처
KBS 1TV ‘아침마당’ 캡처
국민 불륜남 김덕현이 ‘아침마당’에 떴다.

26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 명불허전 코너는 ‘KBS가 맺어준 특별한 인연’ 특집으로 진행됐다.

이날 출연한 KBS 14기 공채 탤런트 김덕현은 “음악의 아버지 바흐가 있다면 불륜의 아버지로는 제가 있다”고 인사했다.

그는 “‘사랑과 전쟁’을 10년 넘게 찍다 보니, 제가 거느린 아내가 35명 정도이고, 아내 몰래 바람피운 여자친구가 27명 정도 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김덕현은 “‘사랑과 전쟁’이 끝난 지 꽤 오래됐는데, 케이블 방송 여러 채널에서 1년 365일 재방송을 한다. 아직도 촬영하는 줄 알더라”며 “요즘 유튜브 역주행하면서 ‘짤’로 나오고 있다. 젊은이들도 알아보고 있다”고 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