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전문가가 손질”…복어 요리 먹고 의식불명된 배우

입력 2024 02 27 07:17|업데이트 2024 02 27 07:17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
배우 현석이 과거 복어 요리를 먹고 의식불명에 빠진 일화를 고백했다.

26일 방송된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에서는 양촌리 식구인 배우 현석과 정혜선의 두 번째 이야기가 드러났다.

이날 현석은 과거 비전문가가 손질한 복어 요리를 먹은 뒤 의식불명에 빠진 적 있다고 밝혔다.

현석은 “복어 요리는 복어 전문점에서 먹어야 하는데, 그냥 해변 횟집에서 비전문가가 손질한 복어를 먹었다”라고 밝혔다.

“그래서 앞으로 복어는 잘 안 먹냐”라는 김수미의 질문에 현석은 “오히려 지금은 더 잘 먹는다”라며 “그 사건 이후로 한동안 복어집이 장사가 안 됐다. 그래서 내가 복어집을 많이 찾았다”라고 답했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