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 1억 심현섭, 최지우 닮은 女와 소개팅

입력 2024 04 14 15:19|업데이트 2024 04 14 15:19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캡처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캡처
‘조선의 사랑꾼’에서 심현섭이 ‘최지우 닮은꼴’ 소개팅녀와 만난다.

15일 방송 예정인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심현섭은 ‘고모’ 심혜진과 결혼정보회사 대표의 손길로 완전히 다른 사람이 돼 소개팅에 도전한다.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캡처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캡처
심혜진은 심현섭의 변신은 물론, ‘입단속’까지 꼼꼼히 신경 쓰며 소개팅에 사활을 걸었다.

‘102번째 소개팅’에 심혜진과 제작진까지 모두 긴장하고 있는 가운데 심현섭의 소개팅녀가 등장했다.

심혜진은 “최지우 느낌이 살짝 있다”며 그녀의 미모에 감탄했고, 핑크빛 소개팅이 되기를 기대했다.

소개팅녀는 심현섭의 첫인상에 대해 “방송에서 본 모습하고 너무 다르다. 지적이다”라고 말해 지켜보는 이들을 환호하게 했다.

황보라는 “여자는 ‘지적이다’ 얘기 나왔으면 마음에 든다는 거다. 끝났다”며 호들갑을 떨었다.

이어 소개팅녀는 “원래 재미있으신 분이 똑똑하다고 한다”고 칭찬을 이어갔고, 훅 들어온 그녀의 플러팅에 심현섭은 얼어붙었다.

긍정 신호가 넘쳐나는 102번째 심현섭의 소개팅 결과에 관심이 집중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