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김지민 “내년 결혼…신혼집 논의 중”

입력 2024 05 21 11:15|업데이트 2024 05 21 11:15
코미디언 김지민이 김준호와 신혼집을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TV조선 ‘조선의 사랑꾼’
코미디언 김지민이 김준호와 신혼집을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TV조선 ‘조선의 사랑꾼’
코미디언 김지민이 김준호와 신혼집을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20일 방송된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에서 김지민은 “부동산 다니면 설렌다. (김준호와) 집 어디서 살지 논의를 해봤다”고 밝혔다.

이어 “강아지를 키우기 때문에 빌라면 1층이고 마당이 조그맣게 있고, 아파트는 배제하고 주택 구옥을 사서 리모델링해서 살 방법밖에 없는 것 같다. 좀 슬슬 움직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최성국이 “아직 시작한 건 아니냐”고 묻자 김지민은 “이번 주에 (부동산) 가기로 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집 보러 다니는 게) 너무 재밌다. 계속 움직여야 하니까 (부동산에) 미안할 뿐이다”고 했다.

한편 22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김준호가 출연해 “늦어도 내년 안에는 결혼해야 하지 않나, 지민이와 이야기하고 있다”고 이야기한다.

뉴스24
  • 카카오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네이버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트윅,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의 참견
더보기
여기 이슈
더보기
갓생 살기
더보기
광고삭제